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Sub Promotion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제15회 작품전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제15회 작품전
동양미학을 품은 화예&도자 >

 

- 일시: 2021. 11. 23 ~ 24

- 장소단국대학교 미술관 1층 (용인시 수지구 죽전로 152)

- 작가: 김경순 조원희 김호례 류버들 이모란 이선미 정지현 김숙진 공수지 김승연 이옥희 고은채 한재인 정민희 박상금

- 지도교수: 문영란, 윤지용

- 촬영: FLORAL TODAY family 김세태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이영화원장님 말씀: 어머님께서 꽃을 좋아하셔. 집안에 항상 꽃꽂이가 되어있는 환경에서 성장해서 낯설지가 않습니다그러나 오늘 화예디자인전공생들의 작품을 보니 이제 화예(꽃예술) 단순한 꽃배열의 장식이 아닌 창작자의 마음이 담긴 '심상예술'이요. 작가의 뜻과 스토리텔링이 담겨있는.  '의상예술'이구나를 느낄 있습니다. 이런부분이 대학원 화예전공과 차이를 나타내는 부분인걸로 알고 있습니다. 음악분야 마찬가지입니다.  성악가, 피아노 연주자. 지휘자에 따라 해석이 달라 만의 독특한 음색과 곡이 표현됩니다.  작가의 예술정신은 모든 예술의 공통분모라 생각합니다

 

이번 학기 <동양미학과 문화예술>교과목을 지도한 문영란 주임교수는 이번 작품전-동양 미학을 품은 화예.도자 는 <동양미학과 문화예술>,<화예와 도자>교과목의 결과물이다대학원생들은 학습되고 이해한 동양 미학 개념 사유를 담아 각자가 만든 도자 오브제와 화예를 콜라보레이션하여 녹여냈다미학 개념을 화예작품에 충분히 녹여내지는 못했지만이러한 시도를 우리 대학원생들이 처음으로 시도했다는 점에서 앞으로 한국화예의 전망이 밝다고 생각한다더불어 도자 실기를 열정적으로 강의해주신 윤지용교수님과 수업에 임한 대학원생들 모두에게 힘찬 박수를 보낸다” 라고 작품전 개최 소감을 밝혔다.

 

<화예와 도자교과목의 윤지용 교수는 이번 작품전은 문화예술대학원에서 화예디자인을 전공하면서 수업을 통해 처음 도예를 접하게 된 대학원생들이 한 학기 동안의 실습 과정을 통해 이라는 재료의 물성과 성형과정의 낯설음을 극복하며 준비한 전시이다도예 수업을 진행하는 입장에서도 그러하지만원생분들 역시 제한된 시간에 비전공 분야를 접목하여 창의적인 화예작품을 선보여야 하는 어려움이 있었기 때문에 적지 않은 부담감이 있었을 거라고 생각되며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것이 힘들었던 만큼 모두에게 보람된 시간으로 기억되길 바란다또한도예 작업에 대한 막연함과 걱정화예 작업과의 효과적인 콜라보레이션을 위한 고민의 시간을 함께하고 학기를 마무리하는 시점에서 서로를 보듬고 응원하며 전시를 준비한 모든 분들께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 석사전공 작품전은 화예의 예술성과 다양한 창의성의 작품을 만나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이며 여타 조형물과 또 다른 신선함을 안겨주고 있으며이 작품전은 예술과 꽃을 사랑하는 이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홈페이지https://cms.dankook.ac.kr/web/flower 

 

 

 

2021 단국대_00.jpg

 

2021 단국대_01.jpg

 

2021 단국대_02.jpg

 

2021 단국대_03.jpg

 

2021 단국대_04.jpg

 

2021 단국대_05.jpg

 

2021 단국대_06.jpg

 

2021 단국대_07.jpg

 

2021 단국대_08.jpg

 

2021 단국대_09.jpg

 

2021 단국대_10.jpg

 

2021 단국대_11.jpg

 

2021 단국대_12.jpg

 

2021 단국대_13.jpg

 

2021 단국대_14.jpg

 

2021 단국대_15.jpg

 

2021 단국대_16.jpg

 

2021 단국대_17.jpg

 

 

 

 

 

 

 

 

 

 

 

제15회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작품전

동양미학을 품은 화예&도자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3.17.png

물아일체 (物我一體)

도자의 색이나 형태를 통해 균형감과 통일감의 조화로움을 시각적인 효과로 나타내었고, 생명의 자유와 어우러짐을 화예작품으로 표현하였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3.26.png

감사와 소망 

바오밥나무와 둥근 오브제적 형태의 도자가 가진 힘과 아름다움을 강조하여 코로나 19 힘든 상황에서 다시 평화로움의 일상을 회복하는 감사와 소망의 모습을 표현하였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3.35.png

풍류(風流) 1

놀이하듯 즐기는 구속과 속박이 없는 자세. 이것은 모두 '자연' 깊게 융화되어있다. , 바람, , 구름, 동물이 주는 여유와 열린 세계는 생태학적인 삶인 것이다. 자연을 바탕으로 화예를 만들어가는 작품은 바로풍류(風流)’이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3.43.png

풍류(風流)  2

놀이하듯 즐기는 구속과 속박이 없는 자세. 이것은 모두 '자연' 깊게 융화되어있다. , 바람, , 구름, 동물이 주는 여유와 열린 세계는 생태학적인 삶인 것이다. 자연을 바탕으로 화예를 만들어가는 작품은 바로풍류(風流)’이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3.50.png

생생불이(生生不已)

동양화예의 담백한 자연미와 절제된 구성법으로 자연과 식물, 도자의 조화를 표현하고자 하였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3.59.png

응감지회(應感之會)

동양의 사유에서 응감 조화의 철학을 사군자의 가지 대나무와 매화를 통해서 자연과 합일하고자 하는 마음을 나타내보았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4.07.png

정중경(情中景)

화예와 도자의 통일적 조화를 있는 상생과 대대 관계에서 자연과 하나가 되어 인간과 자연이 함께 공존하는 상호간의  교감을 통화 조화를 이루고자 표현해 보았습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4.15.png

흙과 나무, 불의 찬란한 빛으로 빚어낸 숨결을 느끼며 삼지닥 가지로 빚어 속에 달을 품어 보았다.

()

백자가 호접란인지

호접란이 백자인지

물화일체(物華一體) 호백화(蝴白華)

몽중(夢中)  깨어보니 또한 꿈이구나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4.23.png

조각의 완성

작은 조각 하나하나가 모이면 하나의 형태가 있음을 표현하였다. 꽃도 작은 한줄기의 꽃들이 모이면 하나의 작품이 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4.33.png

무용지용(無用之用)

쓸모 없다고 생각하는 것이 실은 쓸모가 있다. 필요가 없어 보이는 하찮은 나뭇가지 하나라도 쓰임에 따라 아름다움을 나타낼 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4.43.png

생생의 이치 – ‘()’

하늘과 땅의 덕과 모든생명의 가을이요, 생물의 조화로운 완숙함으로 인간에게는 () 생성한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4.52.png

생생의 이치 – ‘()’

하늘과 땅의 덕과 모든 생명의 겨울이요, 인간에게는 () 되어 뭇일의 근간이 된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4.59.png

추창(憱愴) 1

 ‘슬프고 슬퍼 아름다움이 되다.’

나는 비록 생을 다하였으나 마지막 순간까지 아름다움을 피워내리라.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5.08.png

추창(憱愴) 2

 ‘슬프고 슬퍼 아름다움이 되다.’

나는 비록 생을 다하였으나 마지막 순간까지 아름다움을 피워내리라.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5.17.png

생(生)

生은 宇宙(우주) 근본이며

生은 작은 씨앗부터 우주의 형상(形象)으로 나아가고 생겨나는 모든 것을 포괄(包括)한다.

- 우리가 흙에 속한자의 형상形象) 입은 같이 또한 하늘에 속한이의 형상을 입으리라.(고린도전서 15 49)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5.25.png

생∙생 (生生)

生은 宇宙(우주) 근본이며

生은 작은 씨앗부터 우주의 형상(形象)으로 나아가고 생겨나는 모든 것을 포괄(包括)한다.

우리가 흙에 속한자의 형상(  形象) 입은  같이 또한 하늘에 속한이의 형상을 입으리라.(고린도전서 15 49)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5.34.png

시니피앙, 시니피에 (signifiant, signifié)

아스팔트 사이 빨갛고 작은 잡초같은 것이 피었다. 나는 그걸 '희망'이라 부르기로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5.43.png

사맛디:通하다.

동양의 조화(造化) 자연의 이치를, 서양의 조화(harmony) 객체와의 어울림을 뜻한다. ·서양이 뜻하는 조화가 서로 통하도록 작품을 표현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5.51.png

절제

절제하는 가운데에 나타나는 세련미는 평행선, 수직선과 같은 기학학적 문양으로 표현하였고, 위에 미색의 도자와 꽃으로 장식하여 표면은 소박한 하지만 속은 화려함을 표현해 보았습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5.59.png

그윽한 아름다움 

작품 표면의 열정적인 불꽃과 같은 느낌과 양쪽 끝을 곡선으로 처리하여 여성적인 우아한 느낌을 표현한 작품으로지금 여기에 드러나 있는 아름다움 응시하고 있지만 그것은 동시에 여기에감추어져 있는 고요히 바라보며 감상자 자신의 내면세계를 관조하는 하나의 명상이 됩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6.06.png

소요유(逍遙遊)

잠시뿐인 인생,

자연의 섭리에 순응하며

유유자적(悠悠自適) 소요유(逍遙遊) 

삶을 살아내 보자.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6.15.png

생생지위역(生生之謂易) 변화

끊임없이 스스로 변화하는

우주만물의 생성과 변화속에

자연과 인간은 교감을 통해 상생한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6.24.png

자연  

어두운 터널에 있는 답답했던 코로나로 부터 벗어나 새로운 세상으로 한걸음 나아간다.

혼돈의 세계는 뒤로하고 자유롭고 안정된 삶을 기대해 본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6.33.png

천인합일 (天人合一)

곤어가 붕새가 되어 만리 길을 훨훨 날아가는 것처럼 한계를 뛰어넘어 마음의 초월을 느껴본다. 곤어가 뛰놀던 맑은 물과 붕새가 날아갈 푸른 하늘은 나와 하나가 된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6.41.png

유한적적(幽閒寂寂)

단순함, 질박함, 친근함 등에서 나오는 자연스런 아름다움을 뜻하는 유한적적(幽閒寂寂), 꾸밈과 과장을 버리고 오래된 (枯淡) 미학을 추구하는 '와비(佬び)'에서 영감을 받은 작품. 세상의 가치관에 구속되지 않으며 외로움 가운데 홀로 안주하는 여백의 미를 표현해 보았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6.50.png

기상(奇想)

기이하고 환상적인 이미지를 창출해 내면서 장난기가 있는 특이함을 표현하는 기상(奇想_きそう) 생각하며 도자기와 화예를 접목한 기상천외(奇想天外) 드림캐쳐를 표현해 보았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6.58.png

생생불식(生生不息)

정신() 창조의 원동력이며() 변화를 완성하는 힘입니다. 유교적 시니피에(관념적 내용) 갇혀있던 장신구 ‘노리개 자유로운 아름다움으로 표현합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7.07.png

물색(物色)

가을 단풍 숨어있는 바깥 상의 세계로심미적 대상은 형식을 초월한 의미의 세계에 있습니다. 해마다 같은 같지만 언제나 한번 주어지는 계절임에 우주적인 감사함을 느낍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7.16.png

대교약졸(大巧若拙) 1

큰기교는 서투르게 보인다.

인위적인 기교미(技巧美) 배제하고 무위자연의 졸박미(拙樸美) 표현하고자 감각적인 화려함보다는 수수하고 서투른 모습 그대로 투박한 도자를 이용 간결한 이미지로 작품을 구상했습니다.

 

스크린샷 2022-01-06 오후 3.57.24.png

대교약졸(大巧若拙) 2

큰기교는 서투르게 보인다.

인위적인 기교미(技巧美) 배제하고 무위자연의 졸박미(拙樸美) 표현하고자 감각적인 화려함보다는 수수하고 서투른 모습 그대로 투박한 도자를 이용 간결한 이미지로 작품을 구상했습니다.

 

 

 

 

 

 

<저작권자 ⓒ Floral 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rohibits unauthorized copying and redistribution - copyright ⓒ FLORAL TODAY

#단국대학교문화예술대학원화예디자인전공 #FLORAL_TODAY #플로랄투데이 #KOKOJI #코코지#KOKOJI_Media #코코지미디어 #꽃작품촬영전문 #꽃작품촬영40년 #김세태 #꽃에미치다 #사진에미치다 #꽃예술 #pajuhouse #파주하우스

 

 

 

profile

· FLORAL TODAY 발행인
· 도서출판 KOKOJI 대표 
· 사진인의 집 대표 / 사진작가 / 여행가 
· AFDU(Asian Floral Designers Union) 조직위원장 
· 2008 북경올림픽 화훼부문 고문
· 나사렛대학교 겸임교수(사진과 표현, 컴퓨터그래픽 기초) 역임

제목 날짜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제16회 작품전   2022.11.29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제15회 작품전 2022.01.06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제14회 작품전 <The Rhythm of Nature> 2021.07.11
2021 한국예총화예협의회 제5차 정기총회 2021.02.06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 제13회 작품전 2020.12.16
화예작가를 위한 사진아카데미 - 신나는 사진반 (1) 2020.11.21
2020 한국예총화예작가초대전 - 가을을 담다 (3) 2020.11.10
화예작가를 위한 사진 아카데미 - 신나는 사진반 (2) 2020.11.08
2020 한국꽃문화진흥협회 전시회 - "그리움 그리고 바램" 2020.11.02
AHK FLORIST 인증 실기 테스트 2020.09.02
2020 전국기능경기대회를 위한 화훼장식 데몬스트레이션 2020.08.20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제12회 작품전 - <시점> 2020.07.09
(사)한국꽃예술학회 2020년 정기총회 2020.06.09
(사)한국꽃문화진흥협회 2020 정기총회 및 임원 이취임식 2020.01.22
(사)한국꽃문화진흥협회 제13대 이사장 및 임원 취임기념 만찬 2020.01.22
단국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화예디자인전공 2019년 2학기 작품전 2019.12.10
(사)현대화예협회 제9회 한일친선교류전 2019.11.13
2019 추계대학세미나 - 강사 : 최원창(ALEX CHOI) 2019.09.03
FDF GERMAN FLORIST COURSE 인증시험 2019.07.23
제21회 고용노동부장관상 대한민국화훼장식기능경기대회 - 본선 2019.07.23

123-27, Soraji-ro, Paju-si,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10863 
publication company KOKOJI 141-03-83278

Floral Today Magazine  T. 82 31 943 5678  E. today5678@naver.com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요즘 마이피플